암보험비갱신형

사람이란 완벽한 존재가 아니기 때문에 어떠한 선택을 했을 때 잘못된 선택을 할 수 있고 실수를 하기도 합니다.
보험을 가입할때도 마찬가지인데 보험이라는 것은 장기간 유지할 것을 약속하여 월마다 일정금액을 내면서 혹시나 내가 위기 상황이 생겼을 때를 미리 대비하는 것을 말합니다.
그러나 보험전문가가 아닌 이상 보험가입시 손해를 볼 수 있기에 주의해야 합니다.

 

위에서 말한 것처럼 우리도 인간인지라 잘 보지 못한 내용이 있을 수 있고 가입을 했지만 필요하지 않다고 판단이 들 수도 있습니다.
가입을 하자마자 갑자기 계약을 취소하고 싶을 때 계약자는 청약을 철회할 권리가 있다고 하는데 이것을 청약철회제도라고 합니다.

 

청약철회제도는 계약을 체결하고 30일이나 보험증권을 받고 15일 안에 계약을 철회할 수 있습니다.
이 때에는 아무런 불이익이 가지 않고 계약을 철회할 수 있으면 초회 보험료를 낸 상태라면 청약 철회 3일 안에 보험회사측으로부터 다시 돌려받을 수 있습니다.
만약 그 기간을 넘기게 되면 넘긴만큼 이자를 더해서 반환해준다고 하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하지만 철약을 철회할 수 없는 경우도 있는데 그것은 단체보험, 보증보험, 피보험자의 건강진단을 받아야 하는 보험, 자동차 의무보험, 단기보험 등이 있습니다.

만약 보험료를 손해 없이 환급받을 수 있는 사유가 분명한데도 보험사가 환급을 거절하거나 차일피일 미룬다면 보험계약자는 금융감독원이나 한국소비자원에 민원을 제기할 수 있습니다.

 

억울한 소비자가 보험사의 부당 행위에 대해서 보험 당국이나 소비자보호기관에 민원을 내는 것은 문제를 쉽게 해결하는 길이며 보험규정에도 명시된 정당한 권리입니다.
따라서 위 내용을 참고하여 보험해지가 필요한 경우 참조하시길 바랍니다.